커뮤니티

조회 수 2805 추천 수 0 댓글 0

마민호 교수, '선교 지역 연구·리서치·네트워킹' 필요성 강조





한동대 국제지역연구소 소장 마민호 교수는 이날 선교 리서치 훈련을 주제로 강의했다.  ©이지희 기자



[기독일보·선교신문 이지희 기자] "한국이 '세계선교 2대 강대국'이라는 말은 선교사 파송 수로 본 말입니다. 하드 파워(Hard Power)로 2등이라는 겁니다. 죄송하지만, 소프트 파워(Soft Power)까지 합치면 결단코 2등이 아니에요. 이제는 선교 현장과 종족에 대한 연구, 정보 등과 같은 소프트 파워에 집중해야 진정한 선교 강국이 될 수 있습니다."



21세기 지식정보시대는 '소프트 파워' 시대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기존의 인구수, 국토의 면적, 군사, 경제제재 등 물리적으로 표현되는 '하드 파워'도 중요하지만, 정보, 기술, 과학, 문화, 예술, 사상, 가치 등 '소프트 파워'가 더욱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선교도 마찬가지다. '연구 없이 전략 없고, 전략 없이 승리 없다'는 말처럼 선교 전략을 개발해 효과적인 선교사역을 하려면 선교 현장과 종족에 대한 정보를 생산하고 공유하는 일은 필수다. 한동대학교 부설 국제지역연구소 소장 마민호 교수(정치학 박사)는 27일 방주교회(반태효 목사)에서 열린 '선교단체 리더를 위한 선교 리서치전문가 과정'에서 선교사 관점에서 본 지역연구의 중요성과 선교지 리서치 기법, 실습 등을 강의하며 이같이 주장했다.



1999년에 설립된 한동대학교 부설 국제지역연구소(CIAS)는 전 세계 지역 연구를 통해 한국의 지역 연구를 발전시키고 현지 교육기관, 연구단체, 정부 및 민간부문 등의 상호협력에 힘써왔다. 마 교수는 이날 훈련에 참여한 50여 명의 선교사, 선교단체 지도자에게 '선교정보 네트워크'의 비전도 제시해 공감을 얻었다. 한국교회가 파송한 2만 7천여 선교사를 통해 선교 현장 정보를 수집하고 연구기관이 이를 가공해 선교정보로 생산한 후, 중보기도와 선교전략을 수립하여 본국 교회와 선교단체에 보급하는 비전이다. 그는 "선교 지역 연구와 리서치의 필요성에 대해 전부터 알려왔지만, 생각보다 사람들이 관심을 많이 보이지 않았다"며 "지금은 말해도 사람들이 알아듣고 관심이 많아 때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KWMA 훈련분과위원회는 27일 방주교회에서 '선교단체 리더를 위한 선교 리서치전문가 과정'을 진행했다.  ©이지희 기자



선교 리서치, 선교에 대한 이해부터 시작해야



"선교 리서치를 이야기하려면 선교가 무엇이냐에 대한 깊이 있는 고민이 있어야 합니다. 저는 보통 선교를 육하원칙에 따라 생각해보라고 합니다."





마민호 교수는 "선교는 하나님이 주체이시며, 하나님을 알려면 하나님의 이름을 알아야 한다"면서 "하나님은 직접 '스스로 존재하신 분'이라 말씀하셨다"고 말했다. 그는 "이 말씀에는 이 땅의 모든 존재가 존재하도록 창조하신 분이라는 의미가 있다"며 "창조는 '카오스'(kaos, 혼돈)를 '코스모스'(kosmos, 질서)로 바꾸고, 모양과 본질이 없는 것(formless)에서 모양을 만들고 본질을 부여하는 것(formation)"이라고 설명했다. 마 교수는 "곧 하나님의 가장 큰 역할은 이 땅에 질서를 부여하고 창조물을 다스리시는 것"이라며 "선교는 바로 하나님 나라와 역사의 완성, 하나님께서 왕 되심을 회복하는 과정에 동참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주로 선교를 은혜라는 복음의 관점에서 접근하지만, 하나님의 통치, 나라 등 역사의 관점에서 성경을 읽을 때 진정한 선교를 이해하는 힘이 나온다"고 덧붙였다.




이날 50여 명의 선교사, 선교단체 지도자가 훈련에 참석했다.  ©이지희 기자



소프트 파워, 왜 중요한가



마민호 교수는 "하드 파워가 중요했던 옛날에는 전쟁에서 이긴 나라가 전쟁에 진 나라의 영토를 빼앗고 사람들을 포로를 잡아갔지만, 지금은 정보를 모두 가져간다"며 "하드 파워가 여전히 중요하지만, 세월이 바뀌어 소프트 파워가 더 중요한 시대가 되었다"고 말했다. 미국, 이스라엘 등이 강대국인 이유가 소프트 파워가 강하기 때문이며, 한국이 작은 나라지만 강대국이 될 수 있는 것도 바로 소프트 파워에 달려있다는 것이다.



'세계선교 2대 강대국'이라는 말 역시 하드 파워와 관련된 것으로, 진정한 세계선교 2대 강대국이 되려면 선교 현장과 종족에 대한 연구 자료, 정보 등 선교의 소프트 파워에 집중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한국선교가 지난 140년 동안 엄청난 역사를 이뤘지만 '전략이 없다', '전략이 부족하다'는 말이 꼬리표처럼 따라붙는 것도 이 때문입니다. 또 수많은 사람이 한국선교가 전략이 없다고 이야기했지만, 왜 전략이 없는지 원인을 제시하진 못했어요. 전략이 나오려면 정보와 첩보가 반드시 필요한데, 한국선교가 전략이 부족했다는 말은 선교 현장과 선교 대상 종족에 대한 정보와 첩보가 부족했다는 말입니다."



하나님 역시 '왕 되심'의 중요한 두 가지 특성인 전지성과 전능성을 가지고 이 세상을 다스리고 계신다고 그는 말했다. "전지전능은 단순한 수사가 아닌 하나님의 소프트 파워와 하드 파워를 말한다"며 "그래서 저는 지역연구, 지역학을 '왕의 학문'이라 이름 붙였다"고 말했다. 또 "전 세계에서 지역연구를 가장 많이 하는 나라는 무조건 미국"이라며 "강대국이 되어간다는 이야기는 자기만 아는 것이 아니라 타자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영향력을 미치는 것이며, 세계 평화 등 세계가 요구하는 공공재를 제공하는 역할도 포함된다"고 설명했다.



마 교수는 "우리나라가 서구권에서 리서치, 연구, 전략을 계속 얻어오면서 잘 쓴 것도 있지만 잘 맞지 않는 것도 있었다"며 "선교지를 잘 다스리기 위해서는 그 땅에 대해 알아야 하며, 결국 연구하는 자, 아는 자가 이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 "선교는 본질적으로 변하지 않지만, 선교 전략은 그때그때 변한다"며 "선교의 시대성을 안다면 지역 연구는 모든 선교의 기본이고 전략적 선교를 위한 필수"라고 역설했다.




선교단체 리더를 위한 선교 리서치전문가 과정 참석자 단체사진  ©이지희 기자



리서치 선교사의 정체성



"하나님의 정체성이 스스로 존재하는 분이시라면, 우리의 직책과 정체성도 고민해야 합니다. 인간은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만들어진 '보이는(형상화된) 하나님'으로, 내가 우주보다 더 귀한 것도 내 안에 하나님의 형상이 있기 때문입니다."



마민호 교수는 "하나님은 큰 왕, 우리는 분봉왕, 작은 왕"이라며 "하나님은 아무런 제약 없이 전 우주를 다스리시는데 우리는 시간과 장소의 제약을 받는다"고 말했다. 우리가 다스리는 영역은 '우리가 알고 마음에 품고 기도하는 땅까지'라고 말했다. 그는 "기도한다는 것은 안다는 것이며, 알았다는 것은 기도하라는 것"이라며 "알지 못하고 제대로 기도할 수 없으며 다스릴 수도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한국의 중보기도팀 대부분이 현장에서 오는 최신 소식이 없이 이미 응답받은 기도정보를 놓고 기도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선교사들이 매주, 매월 보내주는 정보들을 모아 중보기도 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결론적으로 선교사는 의와 진리와 거룩으로 지음 받은 왕 같은 제사장이며, 그 땅에서 하나님의 말씀으로 옳고 그름을 다스리는 자"라고 강조했다. 또 "선교사는 거룩한 자와 거룩하지 않은 자를 화평케 하는 중보자의 삶을 살아야 할 것"이라며 "그 민족의 거룩하지 않은 점을 하나님께 회개하고 예언자적 삶을 사는 중보기도의 사역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때문에 선교사는 리서치 선교사(연구와 사역 통합), 지역전문가(지역사령관), 전략적 선교 퍼실리테이션(전략개발, 사역 촉진자) 등 '멀티 정체성'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고 그는 강조했다. 선교 지역을 향한 하나님의 선교 계획을 미리 알아야 하고, 그 나라의 중요한 사회 이슈도 알고 선교 전략 개발도 해야 하는 것이다. "한국선교계가 선교사를 훈련시킬 때 현장 사역자로만 제한하지 말고 다양한 정체성을 주어야 한다"며 "물론 모든 일을 다 잘할 수 없으나, 그 중 자신이 잘할 수 있는 것을 하면서 합력하여 선을 이룰 수 있다"고 그는 말했다.



선교 리서치와 함께 네트워킹도 필수




선교정보 네트워크 개념도. 선교정보 네트워크는 선교정보의 고급화를 위한 종합적이고 연합적인 시스템으로, 크게 정보의 수집자, 정보의 가공자, 정보의 사용자로 구성된다. 마민호 교수는 이 비전이 전 세계 선교사 연구원에 의해 이뤄질수 있다고 말했다.  ©마민호 교수



마민호 교수는 "리서치는 대학이나 연구소만 하는 것이 아니라 반드시 네트워킹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것은 정보를 생산하고 보급하는 연구기관과 언론기관이 네트워킹의 몸체를 형성하는 것이다. 마 교수는 "네트워킹의 몸체는 중립성과 종합성을 가져야 한다"며 "선교 정보의 네트워킹을 위해 선교단체, 교회, 연구기관과 언론기관이 함께 모이는 것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그는 "새들이 모여 회의하려면 새들이 앉을 수 있는 나무가 있어야 하는 것처럼, 선교단체, 교회의 정보가 계속 흘러가려면 연구기관, 언론기관과 대화하면서 부분적인 연합을 통해 네트워킹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 훈련분과위원회 위원장 이용웅 선교사는 "그동안 한국선교는 전문성과 전략이 결여되어 있었다"며 "이번 포럼은 선교현지 조사 방법론과 연구방법도 제시하여 선교사와 선교단체 지도자들에게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1.06.16 국민일보] “해외 선교사에게 백신을”… 한·미 교회 힘 모았다 kwma 2021.06.16 231
공지 영사조력법 16일 시행…재외공관장은 해외에서 한국인 구금시 바로 접촉 시도해야 kwma 2021.01.01 75
공지 코로나19가 선교 사역에 미친 영향은? [데일리굿뉴스] 2020년 5월 11일 kwma 2020.05.15 180
공지 KWMA 설문 조사 선교사 80%, “사역 위축됐다” [C채널 매거진 굿데이] 2020년 5월 14일 kwma 2020.05.15 164
공지 코로나19 확산...'선교사 안전 대응' [GOODTV NEWS 20200218] kwma 2020.03.19 125
82 [21.07.22 국민일보] 고립된 선교사들 책으로 위로… “북클럽 덕에 행복했다” kwma 2021.07.22 220
81 [21.06.24 기독일보] “팬데믹은 하나님 나라·하나님 형상 등 선교 본질 성찰할 기회” kwma 2021.06.28 235
80 [21.06.15 GOODNEWS] 백신접종 확대…해외선교 회복 물꼬 틀까 kwma 2021.06.16 232
79 [21.06.15 GOODNEWS] 코로나19 백신접종, 해외선교 회복에 미칠 영향은? kwma 2021.06.16 201
78 [21.05.21 GOODNEWS] 지역 교회 '다문화 선교' 위한 아카데미 개설할 것 kwma 2021.06.09 123
77 [기독교연합신문] “이주민 사역자도 선교사, 교회가 선교사로 파송해야” kwma 2021.05.24 99
76 강대흥 KWMA 사무총장 이취임 예배 kwma 2021.05.06 123
75 강대흥 사무총장 취임 간담회 kwma 2021.05.06 85
74 강대흥 신임 KWMA 사무총장 선출 kwma 2021.05.06 78
73 [CTS 한국교회를 논하다] 317회 KWMA 30주년-선교적 의미와 앞으로의 비전은? file kwma 2020.09.10 330
72 KWMA 30년과 세계선교 kwma 2020.07.21 458
71 KWMA, 귀국 중국 선교사 쉘터 제공 등 코로나19 위기 관리 나선다 [기독신문] 20.03.20 kwma 2020.05.22 476
70 KWMA “부활절 전 일주일간 코로나 종식 위해 금식 기도하자” [기독신문] 20.03.31 kwma 2020.05.22 222
69 “예측할 수 없는 변화의 시대, 두려워 말고 창의적 접근해야” [기독교연합신문] 20.05.20 kwma 2020.05.22 273
68 KWMA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선교 준비할 것”[기독일보] 20.05.22 kwma 2020.05.22 171
67 KWMA 본사 이전 감사예배…"한국선교 허브(HUB)되길 기대" [DAILY GOOD NEWS] 20.05.18 kwma 2020.05.19 112
66 KWMA, 본사 이전 감사예배 드려 [DAILY GOOD NEWS] 20.05.18 kwma 2020.05.19 78
65 KWMA, 코로나19 재난 지원 위기관리 지원팀 신설 [크리스찬투데이] 2020년 4월 6일 kwma 2020.05.15 74
64 코로나19 귀국 선교사 위한 대책 시급 [C채널 매거진 굿데이] 2020년 4월 23일 kwma 2020.05.15 73
63 [포스트 코로나②] 선교환경 변화, 대응 어떻게? [GOODTV NEWS 20200428] kwma 2020.05.11 103
62 KWMA, 선교사 쉼터 구호물품 지원 요청(20.04.24 GOODTV News) kwma 2020.05.11 83
61 KWMA 코로나19로 인한 귀국선교사 생필품 지원(2020.04.24 CTS News) kwma 2020.05.11 70
60 현지 선교사들, 영상으로 근황 전해 [내 폰 안의 교회] [GOODTV NEWS 20200428] kwma 2020.05.11 56
59 [기사] KWMA 철수선교사 수용 시설 지원 kwma 2020.03.20 334
58 KWMA "뉴질랜드 테러 희생자들 위해 함께 기도합니다" kwma 2019.04.17 81
57 KWMA 라오스 난민구호사업 긴급 리포트(18.08.05) file kwma 2018.08.06 502
56 KWMA 라오스 난민구호사업 긴급 리포트(18.08.04) kwma 2018.08.06 309
55 [교계소식]20세기 최고의 복음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 타계 file kwma 2018.02.22 468
54 [방송] 2018년, 세계선교를 전망하다 - CTS 한국교회를 論하다 file kwma 2018.01.30 563
53 [뉴스] 4명 중 1명 꼴로 해외선교 원하는 대학부, 동원하려면? file kwma 2018.01.17 742
52 [기독일보] 8일 안디옥성결교회에서 제28회 정기총회…신화석 목사 신임 회장으로 file kwma 2018.01.10 169
51 Diaspora M Network (국내 이주 무슬림을 섬기는 사역자들의 모임) _ 2017년 12월 13일 kwma 2017.12.22 225
50 [크리스천투데이] 한국선교지도자포럼 결의문 “변곡점에서 하나의 미래방향성 추구” file kwma 2017.12.05 149
49 [크리스천투데이] “크리스텐덤식 선교에서 하나님 나라 위한 선교로” file kwma 2017.12.05 99
48 [방송] 한국 선교의 변곡점, 위기인가? - CGN투데이 file kwma 2017.12.05 122
47 [크리스천투데이] “스마트미션, 21세기 오병이어의 기적 일으키길” - KWMA, KMIN 스마트미션 워크샵 file kwma 2017.11.20 114
46 [기독일보] "청년대학생 선교운동은 세계선교역사의 중심이었다" file kwma 2017.10.20 154
45 “Target 2030 운동 활성화를 위한 청년 대학생 선교동원 포럼”을 다녀오면서 file kwma 2017.09.29 695
44 로잔 운동과 한국교회의 선교적 역할에 대한 성찰과 전망... 9일 온누리교회에서 열려 file kwma 2017.09.10 268
43 정책위원회 태스크포스(TF, Task Force) 모임 (9/6) kwma 2017.09.08 131
42 [국민일보] [제1회 코나 통일 포럼] 국내외 통일사역자들, 북한선교 위해 머리 맞댔다 file kwma 2017.09.05 178
41 2017년 3차 운영이사회 (9/4) kwma 2017.09.04 144
40 [KWMA] 제1차 무슬림 사역자 모임 kwma 2017.08.25 192
39 [뉴스] “中 정부의 교회·기독교 탄압, 문화대혁명 이후 최악” file kwma 2017.08.21 167
38 [뉴스] 美 틸러슨 장관 IS 향해 “기독교인 등 대량학살 책임져야” 규탄 file kwma 2017.08.21 114
37 세계선교전략회의(NCOWE 7th) 준비를 위한 수영로 교회 방문 file kwma 2017.08.18 249
36 임현수 목사님의 귀국을 축하드리며 file kwma 2017.08.14 161
35 [뉴스] 캐나다 도착 임현수 목사, 큰빛교회 주일예배 드려 - 크리스천투데이 file kwma 2017.08.14 116
34 [소식] 정책위 T/F 모임 kwma 2017.08.14 142
33 [방송] 효과적인 해외단기선교의 길은? - CTS 한국교회를 논하다 file kwma 2017.08.03 137
32 2017 한국 선교 KMQ 포럼 kwma 2017.07.27 129
31 19회 MK 리더십캠프 감사글 file kwma 2017.07.20 114
30 MK 19회 리더십 캠프 kwma 2017.07.12 110
29 복음은 항상 문화와 함께 들어왔다 file kwma 2017.07.05 112
28 “은혜 받고 우정도 쌓고” 선교사 자녀 수련회 file kwma 2017.07.05 139
27 KWMA, ‘IT 선교포럼’에서 ‘스마트 선교’ 사례 나누어 kwma 2017.07.05 124
26 시대 키워드인 IT와 하나님의 뜻인 선교의 융합은 필수 kwma 2017.07.05 143
25 4차 산업혁명과 복음사업의 융합은 우리의 과제 file kwma 2017.07.04 117
24 한국 선교사 오면 한국교회 기도 함께 온다는 외국인 말에 감동 KWMA 2017.01.23 889
23 “세계 한인 기독교 방송을 선교 도구로”… WCBA 20차 서울총회 내일까지 file KWMA 2015.04.22 3021
22 한국교회 다음세대 부흥을 위한, 4/14윈도우 제6차 포럼 개최 KWMA 2015.04.14 3101
» "진정한 선교강국 되려면 '소프트 파워'에 집중해야" KWMA 2015.04.03 2805
20 인도 선교, 중상층 카스트 위주로 전환해야 KWMA 2015.03.24 2835
19 KWMA, 제25회 정기총회 개최… 회장 신동우 목사 KWMA 2015.02.17 3085
18 “전 세계 흩어진 한인 기독인이 선교 주역으로” 운영자 2014.05.29 1333
17 KWMA 제24차 정기총회 개최…이영훈 회장 '선교사명' 강조 운영자 2014.01.14 1676
16 KWMA '2013년 연합선교훈련 포럼'서 '모듈 개념' 제시 운영자 2013.05.27 1852
15 [국민일보 인터뷰]“전도목적보다 ‘예수사랑’ 전달에 주력” 운영자 2013.02.14 1996
14 2위 선교대국 한국 “2012는 질적 성장 원년”… KWMA 22차 정기총회 운영자 2012.01.11 2446
13 “선교사 수 2만 3천명”- KWMA 제22차 정기총회 - 운영자 2012.01.11 2323
12 한국선교사 2만2014명 169개국에서 활동 중… 한국세계선교협의회 발표 운영자 2011.01.31 3663
11 “성숙 동반한 성장”- KWMA 제21차 정기총회 [CTS보도] 운영자 2011.01.31 2644
10 8.15대성회 세계선교 옴니버스 토론회 CGN TV 운영자 2010.09.01 3020
9 세계 선교 한국형 선교 전략으로[10.07.06] - CGNTV 운영자 2010.07.15 2924
8 한국형 선교 전략을 찾아서[10.07.01] - CGNTV 운영자 2010.07.15 2843
7 제5차 세계선교전략회의(NCOWE V) 폐회 [10.07.05] - CTS 운영자 2010.07.15 2770
6 제5차 세계선교전략회의 NCOWE V [10.06.30] - CTS 운영자 2010.07.15 2649
5 한국형 선교전략을 찾아서 [10.06.28] - CTS 운영자 2010.07.15 2733
4 국민일보 한국선교사 2만명시대 눈앞 운영자 2009.01.23 3932
3 KWMA 19회 정기총회-미션메가진 운영자 2009.01.23 3679
2 노컷뉴스 한국교회 168개국에 1만 7천697명 선교사 파송 1 관리자 2008.01.29 4618
1 국민일보 한국세계선교협의회 정기총회 “2030년까지 선교사 10만명 파송” 관리자 2008.01.29 4068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